유쾌한 시

나는 유쾌한 시를 쓰고 싶다

매운 맛을 보면 얼굴이 빨개져서 유쾌한

길을 가다 넘어지면 땅을 자세히 볼 수 있어 유쾌한

눈물이 나면 굳이 말로 하지 않아도 되어서 유쾌한

그것도 시냐,면 이건 노래요,라 할 수 있어 유쾌한

바로 그런 유쾌한 시를 쓰고 싶다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